엊그제 강화도 소라펜션으로 놀러가던 중 오전 일찍 출발해서 그런지 일행들 모두 허기져서 횟집을 급 검색하다가 밴댕이무침 맛집으로 TV 방영까지 됐다는 글을 보고 찾아간 연백호 횟집!

예약한 펜션과 거리도 5Km 미만이니 딱이다 싶었습니다.

지도첨부 해드려요~ ^^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검색하고 찾아 갔는지 자동 검색어도 뜨는군요;;)

연백호 메뉴판 입니다.

아무래도 산지에서 직접잡은 자연산 이다보니 수도권 내외에서 15,000원~ 3만원에 먹던 가격과는 다소 차이가 나더군요. 그래도 바닷가에서 먹는 맛은 전혀 색다른 맛 이겠죠? ^^

요건 밴댕이코스 한상차림 메뉴판 입니다.

저희는 활어모듬, 해물모듬코스로 했습니다. (근데 가격이..;;)

개인적으로 쓰키다시( 저도 횟집에서 항상 쓰는 말인데 일본어 이며, 곁들인 안주 라는 뜻 입니다. 우리말로 하니 뭔가가 상당히 안어울리는 군요..) 중에 가리비와, 낙지가 제일 맛있더군요.

요건 녹차가루를 반죽해서 만든 면 이라고 하던데...워낙 입들이 많아서 먹어보지는 못했네요.

전갱이? 요것도 먹어보진 않았지만 상당히 고소했다고 합니다.(어렸을때 잔뼈 많은걸 먹다가 목에걸려서 숨 넘갈 뻔 한 후로는 잔가시가 있는 생선은 못먹겠더군요;;)

메스컴에도 탔었던 메인 메뉴 밴댕이무침 입니다.

이것 역시도 잔뼈가 많은걸 같아 맛보진 못했군요..

 저는 제일 만만한게 광어회 입니다.

수도권에서 먹던거랑 똑같은 광어회 인데 어찌 더 맛있는 것인지..

역시 회는 바다냄새를 맡으면서 음미해야 제대로 된 맛을 느끼는 것 같네요.

전 항상 돈받고 하는게 아니기 때문에 솔직 후기만 남기는데요?

어른 8명중 회먹은 사람 8명, 아이들 몇명 해서 밴댕이무침+해물모듬코스+음료 하니 18만원 조금 넘게 나왔는데 제가 밴댕이를 못 먹어서 그런진 몰라도 놀랄 정도로 맛집 은 아니였던 것 같습니다.

다른 사람들은 다들 맛있다고 잘들 드시는데

저만의 주관적인 소견으로는 그냥, 저냥 먹을만 했던 것 같습니다.

역시 저는 회 한접시 주문하면 주변의 밑반찬이 줄줄이 계속 나오는 곳을 더 좋아 하나 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인천 강화군 화도면 내리 1825-6
도움말 Daum 지도
  1. Favicon of https://trip98.tistory.com BlogIcon veneto 2017.07.05 23:12 신고

    저는 회를 안먹어서 바닷가를 가도 먹어봐야 새우튀김정도 먹는데
    바닷가쪽 음식들은 가격이 꽤나 하는것 같아요 ㅎㅎ

    • Favicon of http://excitingyong.com BlogIcon CoolYong 2017.07.05 23:22 신고

      맞아요 항상 느끼는 거지만 바닷가쪽에선 회 가격들이 다들 이렇더라고요ㅎ

  2. Favicon of https://bubleprice.net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7.07.06 03:11 신고

    저도 모든 회를 다 먹지는 못하는데요, 역시 만만한 것은 광어회인 것 같습니다.^^
    사진에 살이 도툼한 것이 아주 고소해 보입니다. 새우도 보이네요?
    맛집 포스트 아주 잘 읽고 공감누르고 갑니다.
    시원한 목요일 기분좋은 요일 되세요^^

    • Favicon of http://excitingyong.com BlogIcon CoolYong 2017.07.06 03:47 신고

      저도 회는 그렇게 크게 즐겨먹는 편이 아니여서 광어나, 오징어, 등등 뼈가 없는것만 주로 먹습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