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컴퓨터 의자를 산지도 어언...6년을 넘게 쓴 것 같은데

벼르고 벼르다가 드디어 괜찮은 걸로 하나 장만 했습니다. ㅎㅎ

요게 제가 사용했던 예전 의자 입니다.

얼마전 까지 겨우 버텨주던게 보시다 싶이 의자를 받혀주는 쇠 밑부분이 완전히 벌어져서 바닥까지 내려오는

바람에 더이상 고쳐서 쓸 수 없게 되어 큰맘먹고 하나 장만 했습니다.

그동안 헐은 인조가죽을 리폼하면서 까지

잘 사용했었는데... 이젠 안녕 이군요.. (버릴때도 맘데로 스티커사서 붙이고 버려야하는 폐기물이죠;; )

요 티타늄 쇠는 고물상에 갖다주면 되지않으려나...? ㅎㅎ;;

여튼!

얼마전 인터넷으로 주문한 HJC체어 컴퓨터 의자 도착!

무게가 20키로 정도는 나가는 것 같으니

혹시나 같은제품 주문할 생각 이라면 꼭 집으로 배송요청 하셔야 겠죠. ^^

택배박스 열어보니 전부 샐프로 조립해야 됩니다.

여성분 혼자서는 아구가 잘 안맞는 부분이 있으니 살짝 무리수가 있을 수 있음. 

요건 의자 조립 설명서 (예전 의자주문할 땐 판매홈페이지에만 나와있고 이런 설명서는 없었네요 ^^;)

요 부분이 바퀴 끼우는 부분인데

생각보다 조금은 마감처리가 잘 안된듯한...?

이 부분이 의자 중간부분의 봉 끼우는 곳!

여기도 역시 마감부분이... 조금은 아쉬운 듯 한... 

같이 동봉된 나사와, 육각랜치

조립할 때 의자 방향이 거꾸로 끼울 경우 허리를 뒤로 젖힐때 안젖쳐지니 주의해야 하는데

판매 하는 곳에서 이런부분은 신경써 주셨네요. ^^ 

의자 좌, 우 구분하는 부분도 역시 표시를~

다들 아시겠지만 의자 조립하는 순서!

의자 조립 할 때 팔걸이쪽이 꽤 뻑뻑 하게 되어있는데
(인터넷 주문 후 몇개를 조립 했었는데 그때마다 항상 이랬음)

조립시 한쪽, 한쪽 끝까지 나사로 조이지 말고,

네곳의 나사를 모두 걸쳐놓을 정도(아구가 맞게 살짝만 조여놓음)로만 해 놓고

나사들을 전부 구멍에 들어 갔을 때 지그재그로 조여줘야 쉬워요~ ^^

짜잔!! 동봉된 조립설명서와, 친절한 방향표시로 한번에 모든걸 조립 했네요.

예전에 아무것도 모를 땐 방향이 안맞아서 풀고, 나사 구멍이 안맞아서 다시 풀고 그런식으로

꼭 두번씩은 풀었다 조였다 했었음 ㅠ

여기까지는 다 좋았습니다.

근데 불량인건지는 몰라도 예전에 조립했던 의자는 살짝만 해도 유연하게 잘 젖혀 지는데

이건 힘을 세개 줘서 젖혀야 겨우 젖혀 지네요;;

아무래도 스프링이 너무 쌔게 되어있는 것 같은데...

나름의 꽤 고급의자인건 알겠는데 거금 8만원이나 줘가며 구매했는데 ㅠㅠ

이 부분만 약간 개선되면 더 좋지 않을까 생각되네요.

혹시나 HJC체어 의자 구매할 때 참고 하세요~^^

  1. Favicon of https://trip98.tistory.com BlogIcon veneto 2018.02.03 00:22 신고

    제가산 의자랑 똑같이 생겼네요 ㅎㅎ
    아마 이름만 바꿔서 파나봅니다
    이 의자 엉덩이랑 등받이가 고정되어서 뒤로갈때 하판도 같이 넘어가더라구요;;;;;ㅋㅋㅋ
    제꺼도 마감도 별로고 팔걸이 나사조일때 빠가날뻔했습니다;;ㅎㅎㅎ

    • Favicon of http://excitingyong.com BlogIcon CoolYong 2018.02.03 03:05 신고

      그래용? ㅎㅎ
      비슷한 가격들의 의자들은 다 거기서 거기인가 봅니다 ㅎㅎ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