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점심은 매일먹는 점심인데

좀 국물있는 시원한 국수가 땡겨서

찾아간 "소담 국수집"

간단하게 국수나 먹을가 하고 갔습니다 ^^

 

상동역 근처 에 대부분 조그만 하게 하는 음식점들이 많습니다

 

 

메뉴는 몇개없습니다 ^^

 

 

선주후면?

호랑이 담배피던시절엔 국수로 해장했다는군요 ㅋㅋ

그리고 사장님의 적극추천 잔치국수!1개와

그래도 밥은 조금 먹어야 될것같아

주먹밥도 함께 ㅎㅎ

 같이간 일행은 "콩국수"주문~^^

 

 

주먹보다 쪼꼼 더 크게 나오는데요?

의외로 맛있습니다

 

 

안에는 양념된 소고기가 들어있는데

맛은 뭐랄까 편의점에서 파는 불고기 삼각김밥이랑 비슷한 맛이더라고요^^

 

 

드뎌 나왔네요~

근데 너무 많네요;;

 

 

국물은 깔끔하고요

여느 잔치집국수랑 비슷한 맛입니다^^

 

 

면도 바로바로 하는지 쫄깃하고 맛있네요?

혹시나 드시러 가실땐 세명인경우는

 2인분만 시키시길...

양이 너무 많아서 남겼습니다 ㅠ

가격대비 꽤 맛있습니다

생각도 안하고 간 곳이였는데 ^^

'나만의 일상 > 보고,느끼고,맛보고'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화곡동 오남매 닭갈비  (0) 2016.07.04
부천 상동 쥬시  (0) 2016.06.29
부천 상동 소담국수집  (0) 2016.06.28
부천역 호치킨  (0) 2016.06.25
부천 상동 육개장  (0) 2016.06.24
고추장불고기  (0) 2016.06.23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