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심시간에 가끔 입맛없을때 자주 애용하는 곳인데 괜찮습니다

일반 음식점 보다는 조금 비싼 감이 있긴 하지만..

 

 

 

 

아마 세이브존 옆 쌀국수집 하면 근처에 있는 분들은 다들 아실겁니다. 이건 "사천식 쌀국수" 인데 면빨에 속하면서도 7500원이나 합니다;;살짝 가격이 쌔죠?천원만 더 보태면 통닭정식 완전 맛있게 먹을텐데 ;; 물론 여기도 맛은 있으나 밥과,면은 차이가 크죠;; 점심으로 먹은후 3~4시쯤에 배가 상당히 고파 집니다;;

 

 

 

 

대신 새우에,바지락,홍합 등등 해산물이 좀 들어가서 그런지 국물이 얼큰 합니다. 하일라이트 새우는 이미 누드가 되어 제 뱃속에;;

 

 

 

 

요곤 "양지차돌 쌀국수" 입니다 6500 인가 그럴껀데 양이 엄청 많으니 여럿이서 가시는 거라면 같이 드셔도 배부르게 먹습니다. 매운 쌀국수보다 가격은 천원이 더 싸고 고기가 조금? 들어가고, 국물이 담백합니다. 근데 쌀국수만의 특이한 향이 매운 것 보다 살짝 더 납니다.

 

 

 

 

그릇이 상당이 큰데 사진에선 작게보이는군요. 숙주나물이 반정도 채우는? 정도입니다. 그래도 먹을만 하니 제가 자주 오지 않을까요?

 

 

 

 

맨날 점심메뉴만 시켜 먹다가 오늘은 맛있어 보이는 꽃게튀김&단호박 을 시켜봤는데 딱 제입맛에 맛군요. 바삭한게 껍질채로 씹어먹어도 잘 부서집니다.

 

 

 

 

소스가 2개 나오는데 흰색 소스에 찍어먹는게 맛있습니다~ 두명에서 점심 한끼에 2만원이 좀 넘게 들어갔지만 국물만 남기고 다 먹었습니다 ㅎ

 

이정도면 종종 이용할 만 하죠?^^

 

 

'나만의 일상 > 보고,느끼고,맛보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풍터미널 후쿠오카 함바그  (0) 2016.08.12
맥도날드 햄버거  (0) 2016.08.10
상동 스몰하노이  (0) 2016.08.09
상동 봉구비어  (1) 2016.08.05
상동 바푸리  (0) 2016.07.26
해물피자 맛있네요  (0) 2016.07.23
Posted by CoolYong

블로그 이미지
맛집탐방/모바일게임/온라인게임
CoolYong

공지사항

Yesterday440
Today195
Total841,900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