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풍차단'에 해당되는 글 2

  1. 2019.11.21 바르는뽁뽁이 핫앤쿨 후기 (2)
  2. 2017.12.11 우풍차단, 찬바람 완벽차단...? (4)

 

저희 집이 한쪽 벽면만큼이 전부 유리창으로 되어있고, 조금 오래전 지었던 오피스텔? 이다보니

고층이긴 하지만 2중창문 으로도 안되어 있어 겨울엔 우풍도 심한 편이고, 여름엔 햇빛이 많이 들어와서

한참 더울 오후엔 에어컨을 틀어도 튼것 같지가 않은 상황이 되어버리더군요.

해서 안막커튼도 달긴 했지만 더위와, 추위를 다 막기는 부족했죠...

그러다 요즘 갑자기 날씨가 너무 쌀쌀해 져서 뾱뾱이 라도 붙혀야 되나 싶어 쥐들의 마켓에서

추위관련 검색해 보는데 오~!!? 신기한 제품 발견...?

가장 혹했던 건 구매자도 많고, 구매후기도 괜찮다는 평이 많았고, 여름, 겨울 두 계절 다 쓸수있는 실용성에 비해 가격도

나름 저렴하고, 다 바른 후 불투명해서 밖도 잘 보인다는

광고를 보고 그래도 뾱뾱이 만큼의 효과보다 더 실용성이

좋은 것 같아 주문해 봤습니다.

저희집 창 전체가 첫번째 사진 보시면 알겠지만 엄청나게 큽니다/
(가로 330/ 세로160 크기정도)

혹시 모자를 수도 있을 것 같아 기본 2개랑, 여분으로 용액 2개를 추가주문 했습니다.

그래봐야 가격은 29,750원으로 3만원 정도

처음 포장박스 뜯으면 요렇게 되어 있습니다.

롤러가 여우목도리 같은?? 옷처럼 상당히 부드럽게 되어있더군요. ^^;

용액을 전체 다 부어주고~

살살 롤러에 묻혀서 발라줬습니다.

바를때 살짝 굴린다는 식으로 칠해줘야 롤러가 잘 굴러가더군요.

내가 산 것만 불량이라 그런지 몰라도 조금 힘줘서 굴리면 아에 안굴러 간다는..

20분 지난 후 상태

바르면서 롤러 굴러갔던 자국들이 있어 신경쓰였는데 그 부분은 마르면서 자연히 없어 지더군요.

1시간이 지난 후 상태

아~ 그리고 지금 보시는 상태는 한번 바르고 난 후 너무 투명해서 두번 더 칠해준 상태 입니다.

다음날 아침에 찍은 사진

두번정도 롤러로 더 칠해줘서 그런지 광고에서 봤던 것 처럼 아주 투명하진 않더군요.

가까이 대고 찍어 봤는데 외부창은 닦을 수가 없어

내부만 닦은 후 칠한 상태라 그런지 얼룩진 부분이 조금 많네요.

지극히 제 개인적인 소견 입니다만..

다음부턴 구매후기와, 평만보고 사면 후회할 수도 있다는걸 느꼈습니다;;

가격이야 냉난방 차단효과에 비해 이정도면 저렴한 편이라 생각했고,

작업하게 힘들지는 않았는데 절때 주의 하실 부분이 있습니다.

일반 가정집이고, 저희 집 처럼 창문이 한개인 집은 신중히 생각해보시고 사셔야 할게

코를 찌르는 냄새가 너무 심하더군요.
(2중창문이 달려있는 집은 냄새가 안들어와서 괜찮을 수도...?)

뭐랄까...?

암모니아냄새?? 페인트냄새같은??

날도 추운데 어쩔수 없이 2일 내내 문 열어놓고 있었는데도 불구하고 냄새가 안빠지더군요.

진짜 냄새때문에 고생 한걸 생각하면

내가 차라리 뾱뾱이를 붇이고 말지...ㅠ

사고나서 정말 후회 했습니다;;

일주일이 지난 지금은 냄새는 완전 사라졌지만

날씨가 아주 춥지 않아서 그런지 효과는 아직 잘 모르겠네요.

그냥 기본적인 창에 약간의 비닐정도 덮은 정도??

하기 전 보단 조금 약간 낳은 정도?

이정도 되겠습니다~

 

Comment

  1. 원리가 궁금해지네요.
    그리고 제거는 어떻게 할지.. ㅋㅋ

    • Favicon of https://excitingyong.com BlogIcon CoolYong 2019.11.25 14:08 신고

      아~ 요게 칠할때는 페인트정도의 점도이고, 굳으니까 약간의 고무막같은? 그런게 되더라고요.
      제거할때는 물분무기 같은걸로 살짝 뿌려주고 떼어내면 스티커 땔 때랑 비슷하게 뗄수 있더라고요 ^^

우풍차단, 찬바람 완벽차단...?

2017. 12. 11. 23:59 | Posted by CoolYong

올겨울 들어 내일이 서울기준 가장 추운 영하-12도...

제가 있는 곳은 경기 부천의 어느 오피스텔 이긴 하지만 건물도 15년 전의 디자인 그대로에

2중창문도 아닐 뿐더러 15년전 창문 그대로라 우풍이 장난 아닙니다. ㅠ

불 다 끄고 침대에 누우면 항상 찬기운이 얼굴을 살~살 스칩니다;;

해서 내집도 아니고, 창을 전체 바꾸지 못한다면 철벽방어 라도 해야 할것 같아

고심 끝에 큰맘 먹고 6만원이 넘는 돈을 쓰고 대 작업을 하기로 결심 했습니다.ㅠ

하는 김에 설치하는 것 까지 간단히 찍어 봤습니다.

의외로 어렵지 않더라고요 ^^

창문이 방의 5분의1이나 되는 크기라;;

일반 창문에 가격도 두배이상 많이 들어가더군요 ;;

우선 집에 준비되어 있어야 할 것!

가위(전지가위나, 조경가위 여야함), 줄자

그리고

외풍차단풍자판, 5중틈막이, 좁은틈문풍지, 3초틈막이(상하, 좌우) 요건 인터넷 주문

주문 후 이틀 걸리니 도착 한 준비물들!

원래 주문 전 창의 길이를 다 재고, 댓글란에 남겨두면 이어서 보내주는 게 아닌

2메다 정도 일정하게 절단 해 놓은 걸 여러개 주문 해야 하더군요.

여튼~ 그건 주문할 때 알아서 하는 문제니..^^

3초틈막이는 이름 같긴 한데;; 쨋든 창문이 지나가는 사이에 살포시 얹혀 놓기만 하면 됩니다.

그 전에 대충 닦아 줘야겠죠? ㅎㅎ

그리고 줄자로 크기를 재고, 아주 딱 맞게 자르지 말고, 1~2센치 더 길게 잘라야 저처럼 후회 안합니다;;

요 부분은 창문 좌, 우 부분도 동일하게 들어갈 공간이죠.

윗 부분과, 창문 좌, 우 장착후 찍어봤습니다.

나름 깔끔하군요. ㅎㅎ

 

요건 밑 부분에 장착한 모습.

보이는 곳 에서 좌측이 방쪽, 우측이 바깥쪽 설치 한 모습 입니다.

원리는 간단 하더군요.

그냥 솜이라고 해야하나? 그 솜부분이 바람을 못들어 오게 빈 공간을 꽉 막아주는 기능입니다.

아~ 요녀석들이 조금 헷갈릴 수 있는데

좌우 장착 하는 것 과, 상하 장착 하는 솜 길이와, 크기가 조금 틀리니 잘 보고 하셔야 할듯..

처음엔 일반가위로 자르려 했으나... 절때 안잘라 지는 딱딱한 고무부분 때문에

근처 다이소 에서 전지가위 하나 사서 자르니 잘 잘리더군요.

창문 바퀴부분 사이로 바람이 들어올 수 있는 부분 까지도

차단 해 봤습니다.

위, 아래 세트로 되어있고, 저는 나사 박는 형식으로 구매했는데.

단단히 고정되니 요녀석이 좋습니다.

양면테잎으로 붙이는 것도 있긴 하지만 잘 떨어질수 있으니 잘 판단하시길..^^

요 녀석은 좁은틈 문풍지?? 입니다.

시공 전

시공 후 모습 입니다. ^^

뭐~ 시공 이라고 해 봐야 정말 별것 도 없죠.

그냥 길이에 맞게 잘라서 끼워 맞추고, 붙이기만 하면 끝이죠.

작업아닌 작업 하는데 딱 20분 조금 덜 걸렸네요.

그런데 과연~? 효과는??

상하, 좌우, 문틈새 까지 전부 다 차단 시킨다고 부착 해 봤습니다.

이틀 정도 자고 난 후의 사용후기라고 한다면...

일단 100으로 잡는다면 60%정도는 막아지는 것 같은 느낌 이더군요.

너무 많은걸 바라는 건지도 모르겠지만...

완벽하게 차단 하지는 못하는 것 같아 조금 아쉬운 마음이 있었습니다.

그래도 우풍이 상당부분 차단되기는 하니 안한것 보단 훨~씬 낳긴 하더군요 ^^

설치도 쉬우니 우풍 심하신 분들은 한번 장착해 보세요 ^^

Comment

  1. 저도 뽁뽁이 정도 생각했는데... 창문틀에도 마감을 해주는군요.

    • Favicon of https://excitingyong.com BlogIcon CoolYong 2017.12.12 11:31 신고

      뾱뾱이는 밖의 찬 공기로 유리가 차가워서 열을 소모하는데 도움이 되지만 곳곳에 새어들어오는 바람을 추가로 막아줘야 더 효과적인 것 같더라고요 ㅎㅎ

  2. 저 창문하단에 꼽는거 지난 겨울에 엄청 유행했었죠 ㅎㅎ
    여름에 따뜻한 바람막는데도 아주 유용하더라구요

    • Favicon of https://excitingyong.com BlogIcon CoolYong 2017.12.13 23:31 신고

      아~ 예전부터 있었군요?
      전 요 근레들어서 이런걸 알았는데 괜찮은 아이템 같더라고요 ㅎㅎ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