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강남에 볼일보러 가려다가 시간이 월요일로 미뤄져서 

밖에 나온 김에 그동안 밀어왔던 자동차 검사와, 차량 앞쪽에 빗물커버? 에서 핸들 틀 때 마다

타이어 끌리는 소리났었던게 상당히 거슬려서 이참에 다 수리해버리자 싶어서

저희집과 가까운 자동차검사소로 갔습니다.

제가 간 곳은 한국도로교통안전공단 부천자동차 검사소 요기로 갔는데
(혹시 주소가 궁금하신 분이 있을 수 있으니 ^^; 경기 부천시 오정로 42)

2019.12월1일부터는 사이버검사소를 통해 무조건 예약해야 검사가 가능하다는 현수막이 붙어 있네요;;

저야 뭐~ 시행 전에 갔으니 바로 접수하고 대기했습니다.

여기서 알고 가셔야 할 건

12시 땡 하자마자 바로 점심시간이고, 접수를 한 상황이라도 차량 검사 전이라면 1시부터 검사진입이 가능하다 합니다.

다행히 전 11:53분에 검사소 진입해서 20분정도 소요될 수 있다고 했는데

의외로 10분안에 다 끝나서 나오더군요.

고객대기실에서 내차의 검사하는 과정을 볼 수있음~

아~ 임팔라 2.5 기준 자동차 검사가격은 23,000원 입니다.
(전 최종검사기간이 10월17일까지였는데 이미 지났으니 2~3만원 정도의 과태료가 부과 된다더군요;;)

결과는 오일점검은 꼭 하셔야 될것 같다고 하고, 나머지는 별 이상 없다고 해서

 

바로 근처 쉐보레서비스센터 를 찾아 갔으나 대기자가 많은 상태라

점검 받으려면 최소 4시간 정도는 기다려야 한다기에 다시 차 돌려서

제가 종종 가던 카센터 규모의? 부천바로서비스 센터로 갔습니다.

(주소:부천 소사구 심곡로25)
(간단한 수리나, 점검 받으시는 분들은 그냥 작은 서비스센터 가시길 추천합니다.)

커브 틀 때 마다 소리 났던게 바로 요부분 때문!

수리전 사진을 못 찍어 놔서 수리 안한 반대편을 찍었는데

어라? 오른쪽 휠하우스 교체 전 처럼까지는 심하지는 않았지만

왼쪽부분도 천으로 된 커버가 많이 울어버려서 조만간에 다시 가야되지 않나 싶네요 -_-;;

이렇게 된게 아마도 비가 엄청 많이 올때 물웅덩이 같은곳을

쌔게 달리면서 지나간 기억이 있습니다.

그 후로 이렇게 되어 있더라고요.

이게 수리 다 한 상태의 프린트휠하우스 입니다.

위쪽 이미지랑 비교해도 깔끔해진게 보이죠?

저 두개의 고무나사? 같은데 풀린 상태로 비가 많이 올때 운행을 해서 아마

뽈록 튀어나왔던 것 같네요.

휠하우스 교체하러 간 김에 오일도 한번 갈아주고
(원래 오일교환주기가 7천~8천인데 9천을 넘겨버렸다 함;;)

다 해서 견적 24만원이 넘게 나왔네요;;

뭐~ 가자마자 바로 수리받고, 해서 2시간도 안걸려서 좋긴 했는데

조만간 또 가야할것 같으니 영 기분은...ㅠㅠ

Comment